책과함께하는여행 책과함께하는여행 :: 말레이시아 여행 제대로 즐기는 방법 - 쿠알라룸푸르에서 꼭가볼곳

여행으로 말레이시아로 여행을 떠나는 분들이 많은데요. 최근들어 말레이시아 여행인기가 많아지고 있습니다.

 

말레이시아 여행을 떠나는 혹은 준비하는 분들께 여행 전문가의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 여행 제대로 즐기는 방법에 대한 포스팅을 담아와 소개해볼까 합니다.

 

 

 

 

쿠알라룸푸르에서 최고의 5 일 여행  Top 5 days trips from Kuala Lumpur

 

                                                                나타샤 본 겔든 By Natasha Von Geldern

 

말레이시아 수도는 흥미로운 대비, 풍부한 문화, 훌륭한 거리 음식의 도시입니다.

 

그러나 시간을 내어 도시를 벗어나 쿠알라룸푸르애서 최고의 5 일 여행 중 하나 이상을 꼭 경험해보도록 하십시오.

 

 

1.바투 동굴

 

인상적인 지질학적 특징을 가지고 쿠알라룸푸르에서 13 킬로미터 떨어진 그리고 존경받는 힌두
사원인 바투 동굴은 도시에서 가장 인기 있는 당일 코스 여행입니다. 성지는 힌두 신인 무루간 경에게 헌신된 것이고 동굴 입구의 금색으로 칠해진 143 피트 높이의 동상이 멋있습니다. 먼저 음식을 가져 올 정도로 어리석은 관광객을 기다리고 있는 자신감에 찬 짧은 꼬리원숭이 보초를 지난 후 성지로의 272 개의 계단을 올라갑니다.

 

 

 


방문해야 할 여러 개의 동굴이 있습니다: 캐서드럴 동굴은 100 미터 높이이고 힌두 동상과 두루간의 그림 수집품이 있는 아트 갤러리와 뮤지움 동굴. 그리고 마침내 라마바나 동굴은 50 피트 키의 하누만 동상이 있습니다. 매년 1 월 혹은 2 월에 바투 동굴은 유명한 타이푸삼 축제를 엽니다. 무루간 경의 모형을 실은 은마차가 도시안의 힌두 사원에서 바투 동굴로 퍼레이드를 합니다. 추종자들은 금속꼬챙이와 후크로 독실함을 보이기 위해 그들 자신을 찌릅니다.

 

 

 2.겐팅 고지대

 

겐팅 고지대는 뜨거운 저지대로 부터 약 해발 2,000 미터높이로 시원한 공기와의 휴식을 제공하는 언덕 리조트입니다. 이 지역은 쿠알라룸푸르에서 한 시간 미만이 걸리고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긴 케이블 카 

 

 

 

 


3 킬로미터의 겐팅 스카이웨이 – 가 있습니다.

 

일단 정상에 오르면 인상적인 테마 공원, 레스토랑, 심지어 큰 카지노까지 있습니다.아미면 정글 길을 걸으며 무성한 경치를 즐길 수 있습니다.

 

겐팅 고지대 언덕 휴양지는 1970 년대 초기에 설립되었고 바위로 인한 기복이 심한 산악지형의 열대 정글 가운데에 자리 잡았습니다.이 “구름위의 즐거운 도시”는 쿠알라룸푸르에서 당일 여행이나 주말 여행으로 좋습니다. 3.쿠알라 세란고르 작은 타운 쿠알라 세란고르은 한때 왕실 수도였고 지금은 식민 시대 동안 네덜란드가 만든 요새의 폐허가 있습니다.

 

쿠알라 세란고르 국립 공원은 맹그로브 습지와 조류 보호 구역으로 알려진 숲 보호 구역의 거의 2 ½ 스퀘어 킬로미터입니다. 쿠알라 세란고르는 그것의 자연 환경이 그림 같지만 쿠알라룸푸르로부터 방문하는 사람들을 위한 주요 명소는 유명한 반닷불 현상입니다. 바쁜 쿠알라룸푸르에서 한 시간 거리에 반딧불 집단은 캄퐁 쿠안탄강의 둑을 따라 자란 빽빽한 맹그로브 나무들에서 삽니다.

 

신선한 해산물로 된 저녁 식사 후 놀라운 쇼를 보기 위해 부두에서 쿠알라세란고르로부터의 보트를 타고 상류로 갑니다. 밤이면 반딧불은 마술처럼 반짝이고 빛이 납니다.

 

 

4.칠링 폭포

 

쿠알라룸푸르의 세란고르 지역 북쪽에 칠링 폭포는 부산한 쿠알라룸푸르로부터자연으로의 도피를 제공합니다. 도로가 세란고르 댐의 푸른 물을 지나 파스텔색 빌딩이 있는 예쁜 타운 쿠아라 쿠부바흐르를 통과 합니다.

 

라왕에는 깔끔하게 손질 된 소나무에 둘러 싸여 매력적이고 흥미로운 불교 사원이 있습니다. 숲속 덩굴 식물이 드리우고 뿌려지는 물로 안개 낀 시원하고 어둑한 협곡안의 요란한 폭포까지는 정글을 통과해 도보로 한 시간 반이 걸립니다.

 

 

 

5.포트딕슨

 

쿠알라룸푸르를 방문 중 해변을 마음에 두고 있다면 포트딕슨으로 당일 여행을 가십시오.말레이시아의 서부 해안은 장관의 석양이 있고 포트딕슨 타운 근처의 18 킬로미터의 해변은 깨끗안 모래가 있습니다.

 

 

 

 

열대 야자와 반야 나무가 늘어선 포트딕슨과 케이프 라차도사이의 해안 도로를 따라 수영하고 해변에서 느긋이 쉴 수 있는 많은 옵션들이 있습니다. 멈추어 가장 인기 높은 해변은 화려한 색의 거리 시장과 맛있는 음식 가판대를 가진 테룩케망입니다.

 

다른 옵션은 부드러운 흰 모래와 잔잔한 물을 가진 판타이사우자나입니다. 수상 스포츠를 대여할 수 있는 것을 포함하여 좋은 오락 시설이 있습니다마침내 블루 라군은 케이프 라차도바로 전의 작고 한적한 만입니다.

 

산호초에 의해 보호된 투명한 물을 가지며 곶을 향해 탐험하고 숲 보호 구역을 걷기에 좋습니다.

 

                                                                    기고가 소개 나타샤 본 겔던 (호주)

 

 나타샤 본 겔던은 뉴질랜드 출신의 프리랜서 여행 작가로 현재 시드니에 거주중이다. 그녀는 스스로를 ‘방황하는 키위새’라 부른다 (키위는 뉴질랜드에 서식하는 새 이름으로 호주인들은 종종 다소 비하하는 의미로 뉴질랜드인들을 ‘키위’라고 부르기도 한다—역자).

 

 세상의 이곳저곳을 발견하고 그에 대해 쓰는데 중독됐다고 말하는 그녀는 지도책의 몇 페이지를 만든다는 마음으로 매번 여행에 임한다. 블로그에서 더 많은 글을 볼 수 있다

                                                                                   www.worldwanderingkiwi.com

 

 


- 아디오스(Adios)의 책과함께하는여행 / 북플닷컴 (bookple.com) -

2012.08.20 21:15
  1. Favicon of http://yypbd.tistory.com 와이군 2012.08.21 00:31 신고

    태국은 불교분위기였는데 말레이지아는 힌두교로군요~
    잘 봤습니다 ^^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gwdoraeyo 강원도래요 2012.08.21 15:13 신고

    말레이지아 저도 불교인지 알았는데 인도랑 같네요.
    좋은 구경 하고 오신 것 같아요.
    참 오묘한 곳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

  3. 자유투자자 2012.08.21 18:47 신고

    좋은 글 잘 보고 갑니다.
    레뷰추천했고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