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과함께하는여행 책과함께하는여행 :: 시원한 초여름 바람처럼 쑥쑥 자라나기를... 밥먹자님의 씨앗나눔...

"사람들은 감정만 바꾸면 하루전체를, 심지어 인생까지도 바꿀 수 있다는 사실을 전혀 모른다.
하루를 좋게 시작하고 그 좋은 감정을 느끼고 있으면 어떤 일로 기분이 바뀌지 않는한 끌어 당김의 법칙에 따라 계속해서 기분이 좋아질 상황과 사람들을 끌어 당기게 된다."

- 론다 번 [시크릿] 중에서..


사람의 기분을 바꿔주는 것은 무엇이 있을까요?

하루를 시작하며 잠자리에서 일어나 기지개를 펴며 외치는 기분 좋은 한마디가 하루를 즐겁게 만들 수도 있고, 향이 짙은 모닝커피 한잔의 여유가 삶의 즐거움을 줄 수도 있습니다. 혹은 이른아침 꽉꽉막히고 땀냄새 날듯이 콩나물처럼 빼곡히 들어선 출근길 대중교통 안에서 누군가의 안부 문자 한통에 기분이 좋아져 하루를 가뿐하게 시작할지도 모릅니다.
 누군가의 책 나눔을 받아 평소 책을 안읽다가 자연스레 책과 친해졌을 경우에도 소중한 기분을 느끼게 될 것입니다. ^^

 마음이 차분해지고, 여유로움과 즐거움 그리고 행복감을 느낄 때는 무엇인가 자기손으로 키울 때라고 합니다. 어머니의 사랑이 무한대이며 헌신적인것처럼, 애완동물을 키우거나, 식물을 키울 때면 자연스레 기분도 좋아지고 미소가 절로 생겨 난다고 하네요.



밥먹자의 따스한 씨앗 나눔~
집중력 부족하고 무언가 키우는데 익숙하지 않은 아됴스가 새 생명을 품었습니다. ^^;
ㅋㅋ 이웃 블로거인 <밥먹자>님이 그동안 키워오시던 식물들의 씨앗을 모아 보내주셨네요...
오팔바질, 미니당근, 스트로베리, 스윗바질, 레몬바질, 와일드 스트로베리, 청겨자... 이렇게 씨앗을 보내주셨습니다.
헛. 전 대부분 어케 생겨먹었는지 모르는 애들인데.. 종류별로 넉넉하게 보내주셨습니다.

책보며 차다려 마시라고 차잎을 보내주였어요


집에 굴러다니는 화분이 많아서 많이 보내주세요~~ 햇더니.. 왕창 보내주셨네요.
문제는... 제가 이런걸 잘 몰라서.. 촌에서 밭에다 그냥 씨앗 흩어 뿌리기는 잘해도 이렇게 애정을 가지고 키우는건 잘 못합니다.. ^^;


작은 화분에 흩어 뿌리기로 4~5개 정도 살짝 심고 물을 스프레이식으로 뿜어주면 애들이 햇빛 받으면 무럭무럭 자라난다고 합니다. ^^  청겨자는... 삼겹살에 싸먹으려고 보내달라고 했고, 바질 종류는 토스트 해먹을 때나 같이 넣어 먹으면 향이 좋다고 하네요. 직접 키워 냠냠 하는 재미를 느껴볼거라고 무척 기대를 품고 아됴스는 남의집 화단을 무단 침입.
 흙을 잔뜩 퍼왔습니다. ㅋㅋㅋ

ㅋㅋ 피자 박스가.. 흙훔쳐오는데 사용되었습니다. ^^




일단, 약간 씩만 심어봤습니다.....
작년에도 씨앗을 구해다가 심었더니 안자라더군요... 집 근처에 살고있는 부부새가 종종 집에 놀러오는데..
배고프면 심어둔 씨앗을 냠냠 하고 가는 경우가 있어서 조금만 심어봤습니다.

20일이 지나도.. 감감 무소식이네요 TT  결국 뒤늦게 다시 씨앗을 심었습니다. 애들 다 갈아엎고 씨앗을 심고 물도 넉넉히 주고 햇볓도 넉넉하게 쬐어줬는데....  소식이 안오는군요. 이대로 이번 파종은 실패인걸까? 하는 마음이 들었습니다.


^ㅡ^ 시골 가서 일좀 도와드리고 며칠동안 비운사이에 저 몰래 싹을 틔웠습니다. 우와~ 빼꼼하니 고개를 내밀고 있는 녀석을 보니.. 기분이 좋아지네요.. 드디어 드디어 자라는구나 ^^ 


6개의 화분 중에서 세개의 화분에서 싹이 났습니다. ^^ 

 
문제는.... 한번 갈아엎으면서 씨앗들이 뒤죽박죽되어서 쟤들이 당췌 누군지 모르겠다는??
니들 이름이 뭐냥??? 

 아침 저녁으로 쳐다보고 있으니 대견스럽네요...  무럭무럭 자라줬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그래야.... 잡아먹지! ㅋㅋ

남은 세개 화분에 다시 심어줘야 할지 고민이군요.. 파종 시기가 지난거 같은데... 이제부터는 어떻게 해야하나요? 하루에 물 한번씩 주면 되려나?? 물 안주고 햇볓만 쐬어 주면 될까요??  모르는게 너무 많네요 ㅋㅋ 나중 거름이랑 양분도 좀 줘야한다던데...  끙...


『밥먹자』님 이렇게 신경써 주셔서 감사합니다. 씨앗 나눔은 4월에 받았는데.. 애들이 안자라서...
 이제서야 올리게 되네요.... 밥먹자님 블로그에는... 직접 키우는 다양한 종류의 식물들의 성장 일기가 담겨있어요.
 처음 보는 녀석들도 많고 신기한 녀석들도 많아요 ^^  식물들이 커가며 겪는 이야기들이 재미있답니다.
 밥먹자님도.. 키워서 결국 냠냠 하고 계시지만.. ㅋㅋ 

  귀찮은 밥먹자의 뒹굴거리기 블로그 바로가기: http://babmucza.com/

* 새로 들어온 화분...

더보기


  * 이 포스트는 blogkorea [블코채널 : 블로그와 나눔] 에 링크 되어있습니다.   
2009.05.26 13:48
  1. 이전 댓글 더보기
  2. Favicon of http://eejemap.tistory.com 잡학왕 2009.05.26 14:51 신고

    나눔의 종류는 정말 많군요~

  3. Favicon of http://peopleit.net 민시오™ 2009.05.26 15:12 신고

    밥먹자님 씨앗나눔.. 저는 식물을 가꿀줄 몰라 괜히 아까운 씨앗들만 버릴까봐
    못했지만.. 아디오스님 멋지게 키우시길 바랍니다^^

  4. Favicon of http://funnycandies.tistory.com 소심한우주인 2009.05.26 15:44 신고

    전 뭔가 키우는걸 너무너무 못해서...ㅎㅎ

  5. Favicon of http://blog.naver.com/annejh 후리지아 2009.05.26 17:51 신고

    싹이 제법 많이 올라왔군요(저 싹들을 보니 어제 본 '김씨 표류기'가 떠오르네요^^) 쑥쑥 잘 키어보셔요!!!

  6. Favicon of http://blue2310.tistory.com 드자이너김군 2009.05.26 18:26 신고

    우아 금방 싹이 올라 왔내요. 알았으면 저도 좀 얻어 볼것을..ㅋ
    멋지게 키워서 나중에 꼭 보여주세요~
    김군의 손에 들어오면 다 죽어 나가는 통에.. 무얼 키울 생각을 도통 못하겠습니다. 하하

  7. Favicon of http://sophiako.tistory.com 초하(初夏) 2009.05.26 19:46 신고

    얘들아~~ 무럭무럭 쑥숙-- 자라거라~~
    주인님이 **먹을 수 있게, 쑥-- 쑤-욱 자라거라~~

  8. Favicon of http://happy-box.tistory.com 건강정보 2009.05.26 20:16 신고

    싹이 쑥쑥.....
    오~신기하네요..
    저는 현재 꽃양귀비인가...그거 심어놨는데
    어째 싹이 올라올 기미가 안 보인다는..ㅠㅠ

  9. Favicon of http://resa.tistory.com 호련 2009.05.26 21:25 신고

    ㅎㅎ 레몬버베너 무지 좋아하는데!!!

    와~ 키우는 재미가 쏠쏠하시겠어용+ㅁ+)/ ㅋㅋ

  10. Favicon of http://babmucza.com 밥먹자 2009.05.26 22:09 신고

    오우~ 상세한 사진들... 감동적인 포스팅입니다. 으헤헤헤~ ^_____^

    흙에 물 준 상태에서 심어야하는데 사진 보니까 흙이 말라 있어서 발아가 안 된 게 아닌가 싶습니다. 발아하는 동안은 흙이 촉촉하게 젖어있어야 하거든요.

    그리구 첫번째 발아된 싹 사진은 잡초나 다른 식물이네요. ㅎㅎ;
    나머지는 다 청겨자고요. 당근이랑 바질은 지금 심으셔도 수확 가능합니다.

    발아한 녀석들은 이제 흙이 마르지 않게 주의하시구요. 맨 윗 흙이 말라있을 때만 화분이 흠뻑 젖도록 물 주시면 됩니다.


    십이지권은 다육식물이니까 물 자주 주지 마시고, 전체적인 모습이 좀 날씬한 느낌이 들면(뭐라고 설명하기가 좀 그런데, 전체적으로 잎들이 안으로 오므리는 형상을 보이고 잎 넓이가 평소보다 얇아진 느낌이 들면) 물을 주시면 될 거에요. 제가 저 녀석이랑 비슷한 용의발톱이란 녀석을 키우고 있거덩요~ ㅎㅎ

    요 녀석두 해 잘 드는 곳에 두시구요. 직광에 오래 있으면 갈색계열의 색으로 변합니다만, 녹색이 이쁘시면 반광에 두시면 되요. ^^

    • Favicon of http://bookple.com 아디오스(adios) 2009.05.27 03: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너무 늦은 후기라 미안하네요 ^^
      엇.. 맨윗사진 풀이라꼬예~ 이론.. 우짜징TT
      바질이랑 당근 내일 다시 심어볼게요 ^^
      아.. 물주는 방법도 이제 배웠네요 ㅎㅎ 마르면 잘 줘야겠군요.. ^^ 십이지권.. 한달동안 주지마라길래 아직은 안주고 있어요 ㅎㅎ 창문쪽에 놔둬야겠군요

      갑자기 늘어난 생명에 정신이 없습니다..^ㅡ^

  11. Favicon of http://um0119.tistory.com Design_N 2009.05.27 01:30 신고

    전 태어나서 처음 화분을 길러본 게.. 군대있을 때.. 끈끈이주걱이라는...
    날파리 잡아먹는 식충식물 이었습니다^^; 이상하게 평범한 화분은 키우기 싫고,
    이런 걸 키우고 싶더라구요~^^ 정말 군대에서 할일 없어서...
    화분에 정성을 쏟았더니, 나중엔 엄청 커져서 힘 쎈 파리도 잡고...
    내무실의 제왕이 되었지요ㅋ 전역선물로 내무실에 기증하고 갔는데~
    잘 자라고 있을지 모르겠네요^^;

    • Favicon of http://bookple.com 아디오스(adios) 2009.05.27 03: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ㅋㅋ 그런것도 키웠어요?? ㅎㅎㅎ
      정말 지루하셨나본데요 ㅋㅋ 우와.. 파리잡아먹나보네요
      말만 들었지 실제로 잡아먹는건 못봤는데 ㅋㅋ
      주걱 고녀석이 디자인님 그리워서 물도 안빨고, 햇빛도 안보다 시름시름 앓다가 죽었을거예요 ㅋㅋㅋ

  12. Favicon of http://myahiko.tistory.com 무량수won 2009.05.27 08:20 신고

    식물 키우기는 욕심이 나지만 선뜻 손대기 힘든 종목이네요. ^^;; 저는 자꾸 바쁘다는 핑계로 자신외에 다른 존재를 둘러볼고 하지 않았던거 같아요.

  13. Favicon of http://piaarang.com 피아랑 2009.05.27 08:47 신고

    정말 훈훈하네요^^

  14. Favicon of http://chobo1.tistory.com Kay~ 2009.05.27 13:43 신고

    오호~~ 싹을 틔워서 키우는 것도 참 재미 있지요! ^^

  15. Favicon of http://sohocafe.tistory.com 아빠공룡 2009.05.28 13:49 신고

    우와 멋집니다!!
    역시 자연과의 교감만큼 감동을 주는건 없는거 같습니다...!!

  16. Favicon of http://befreepark.tistory.com 비프리박 2009.05.28 17:20 신고

    피자판의 재활용에서 빵 터졌습니다. ^^
    씨앗을 심어서 식물이 자라나는 모습을 보는 것은 그야말로 생명의 신비죠. ^^
    식물을 분양받는 것과는 또 다른...!

    므찌세요. ^^

  17. Favicon of http://whiteangel1004.tistory.com ★바바라 2009.05.29 18:24 신고

    우와, 앞으로 크는 아이들 쭉 함께 지켜볼께요.
    언제나 새싹들은 희망을 가져다는 주는 것 같아요. ^^

  18. Favicon of http://vart1.tistory.com 백마탄 초인™ 2009.05.30 01:25 신고

    베리 잘 키우시길,,,!
    애정을 듬뿍 담아서!!! ^ ^

  19. 나눔은 언제나 기분 좋은 일인 것 같아요. ^-^
    시련을 이겨내고(?) 고개를 내민 모습을 보니 반갑네요. ㅎㅎㅎ

  20. Favicon of http://petiteneco.tistory.com 새댁 고냥이 2009.06.01 14:45 신고

    피자박스의 색다른 재활용이군요~ 전 어렸을때 미니토마토를 키웠었는데 체리토마토 같은 녀석 2마리가 자라났더라죠. 그 이후엔 뭔가를 키워본적이 없는 것 같습니다 ㅠㅠ
    사무실 책상에 귀연놈 하나 들여놓을까 생각중이긴한데... 과연 잘 키울 수 있을지....

    • Favicon of http://bookple.com 아디오스(adios) 2009.06.02 16: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ㅋㅋ 멋진 재활용이죠 흙을 깨고 섞으려니 저만한게 없더라구요
      무언가 키우는게 이리 즐거울줄 몰랐습니다. 도룡농이라도 한마리 잡아다 집안에 키워볼까 싶은데요 ㅋㅋㅋ
      나중 이녀석들 씨앗 나오면 나눔해 드릴게요 심어보세요 ^^

  21. 2018.03.07 12:48 신고

    와일드 스트로베리씨앗을 구할 수 없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