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그남자가 아내에게 - 부산국제영화제 '애처가'

문화블로거의 문화이야기

by 아디오스(adios) 2010. 9. 8. 01:31

본문

이번에 개봉된 일본 영화중에 그남자가 아내에게 라는 영화가 왠지 끌려서 영화 정보를 봤더니...
ㅎㅎ 지난 부산국제영화제 때 상영한 애처가였더군요...

야외상영관에 혼자 앉아 정말 재미있게 봤던 영화인데..  이제서야 국내 개봉하는군요. 그것도 오직 서울에서만!!
부산에서는 개봉조차 안해 아쉽지만요...  영화가 잔잔하니 괜찮아서 독서모임 회원들과 번개 때리려했는데....

예전에 부산국제영화제 때 살짝 쓴 리뷰를 살좀 더 붙여서 적어봅니다.

<세상의 중심에서 사랑을 외치다>의 유키사다 이사오 감독의 애처가로 부산국제영화제를 찾았었죠.

사진제공: 부산국제영화제 press


남자 주인공은 도요카와 에츠시 .. 20세기 소년 시리즈와 러브레터로 많이 알려진 배우지요.. ^^
애처가(그남자가 아내에게)를 보는 동안 그의 코믹 연기에 함께 즐겁게 웃을 수 있었습니다...
여자주인공은 야쿠시마루 히로코 .. 나이에 맞지 않게 너무 귀여운 연기를 보여줘서 무뚝뚝한 남편역의 도요카와 에츠시와는 아주 극적으로 대조가 되죠... ^^



영화 내용은 한 부부의 사랑과 삶에 있어서 겪는 이야기입니다... 김지석 프로그래머가 상영에 앞서 "이 영화를 보고 나면 부부 혹은 연인과 함께 커피숍에 앉아 영화 이야기를 나누게 될 것이다"고 하더군요...
확실히 영화는... 즐거운 웃음과 따스함 그리고 가슴 찡함을 던져 주더군요...




영화 속 장면중에 이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더군요...
아내의 미소, 행동 하나하나에 집중력을 발휘해 한장 한장 사진을 찍어주고...
사진을 인화했을때... 그 속에 담긴.......

식스센스와 같은 반전을 전혀 예상치 못했는데.. 살포시 반전이 찾아와 놀랐지만 말입니다....
영화 괜찮네요.

 부산국제영화제 당시에 영화가 다 끝나고 유키사다 이사오 감독과 김지석 프로그래머가 직접 무대에 올라와  인사를 했습니다.

유키사다 이사오 감독은 " 한국에서도 개봉하니까 한번 더 봐도 절대 지루하지 않을 재미있는 영화니 또 봐달라"며 추운날씨에 즐겁게 봐줘서 고맙다는 이야기를 하더군요

영화 생각보다 소소한 즐거움과 웃음 그리고 따스한 마음을 심어주는 영화여서 괜찮았습니다. 부산에서도 빨리 개봉했으면 좋겠네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10.09.08 18:49
    잔잔하면서 재미가 있을것 같네요~
  • 프로필 사진
    2010.09.09 05:54 신고
    어엇 혹 에츠시라는분이 그 러브레터에서 유리공예하시는분인가요?
    아닌가 ㅎㅎ ^ ^;
  • 프로필 사진
    2010.09.09 08:04 신고
    일본 영화였군요.
    배우는 모르는 사람인 것 같지만, 따뜻하고 재미있는 영화라니 마음에 듭니다 ^^
  • 프로필 사진
    2010.09.09 11:53
    반전까지 있다니 땡기는데요?^ ^

    예전에 일본영화 재밌게 본게 있어요

    남자와 여자가 사랑해서 아이를 가졌는데 엄마가 아이를 낳다가 죽어요~
    그런데 죽기전에 동화책을 만들어뒀는데
    엄마가 잠시 세상에 돌아왔다가 가는...

    암튼 그런 영화였는데

    이것도 봐야겠어요^ ^

    좋은 정보 잘 보고가요~
  • 프로필 사진
    2010.09.09 18:20
    음...좋은 영화 소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잔잔한 영화 좋아하는데, 8월의 크리스마스와 같은 느낌이면 좋을 것 같네요~
    저도 찾아봐야 겠네요~
    잘 보고 가요~
    • 프로필 사진
      2010.09.14 03:52 신고
      아.. 그런 잔잔함이 느껴지는 영화죠 ^^ 두 배우의 연기가 무척좋습니다. 연극을 영화화 한거라고 들은거 같습니다.